오산시차량등록사업소 번호판제작소 코로나19 확진자 발생

함께 근무하던 직원 3명 자가격리 및 시설관리공단 전직원 전수검사실시

신동성 | 기사입력 2021/01/14 [15:05]

오산시차량등록사업소 번호판제작소 코로나19 확진자 발생

함께 근무하던 직원 3명 자가격리 및 시설관리공단 전직원 전수검사실시

신동성 | 입력 : 2021/01/14 [15:05]

 오산차량등록사업소 번호판제작소 근무자가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아 폐쇄조치 되었다.(참고사진)  ⓒ 오산인포커스

 

오산시 차량등록사업소 번호판 제작소에서 근무하던 공익 근무요원 1명이 14일 오전 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아 번호판제작소를 긴급 폐쇄했다.

 

오산시차량등록사업소 내 위치한 번호판 제작소는 현재 근무하는 직원이 총 4명이며 확진자와 함께 근무하던 3명은 자가격리하고 PCR검사를 실시했다.

 

이에 오산시는 자동차 번호판 제작소를 폐쇄하고 방역 소독을 마쳤으며 오산시시설관리공단 전직원 160여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.

 

 

신동성 기자  osanin4@daum.net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